홈 > 출가이야기 > 사진이야기

전체 47 건 로그인 
깨달음, 과연 무엇인가? <현대불교-신성민…
| 운영자 | 2016-01-25 18:10
&lt;현대불교 - 신성민기자&gt;
1709
따뜻한 차 한잔
no.32 | 운영자 | 2011-09-23 09:14
아침 저녘으로 날씨가 차가와 졌지만, 낮에는 아직도 한 여름 같은 햇살이 비춥니다. 기온차가 심할때는 몸도 힘들어 합니다. 그럴때는 따뜻한 차 한잔이 공부에 도움이 됩니다. 언제나 따뜻한 사람이 될수 있기를 발원합니…
3493
한가위 보름달
no.31 | 운영자 | 2011-09-09 11:23
한가위 보름달이 떳습니다. 모든 존재는 행복하기를 바랍니다. 이번 추석 보름달은 보통사람보다 다 높이 있어서 달에 가까운 그 사람에게도 따뜻하고 부드러운 보름달이 되었으면 합니다.
3148
no.30 | 운영자 | 2011-09-02 10:42
3228
허물을 벗고 날아오르는 ...
no.29 | 운영자 | 2011-08-26 10:08
늦여름이 되니 굼뱅이가 허물을 벗고 매미가 되었습니다. 땅속에서만 6년을 살았으니 얼마나 기쁠까요? 그 기쁨이 온 몸을 감싸 껍데기를 벗고, 온 허물을 벗고 새로운 몸으로 다시 태어났을 것입니다. 우리도 겁겁이 굼뱅이…
3318
수사님들의 합장
no.28 | 운영자 | 2011-08-19 07:39
지난주 서울 수유리 화계사에 가톨릭 베네딕토회 수사 8분이 오셔서 템플스테이를 하고 가셨답니다. 가톨릭에서는 미사를 집전하지 않고, 평생 수행을 업으로 삼는 분들이 수사님들 입니다. 그래서 그런가…
3161
생명 만큼 소중한 가치는?
no.27 | 운영자 | 2011-08-12 10:01
생명만큼 소중한 가치가 있을까요? 김진숙씨가 살아서 크레인을 내려올 수 있도록 관련된 이들을 찾아가 부탁하시는 스님입니다. 만나주지 않는 그 마음에도 생명을 살려달라는 간절한 마음을 담아 108배를 올립니다.
2564
큰비가 내려
no.26 | 운영자 | 2011-08-01 03:13
큰 비가 내려 수해가 발생햇습니다. 100년에 한번 있는 큰 비라 절집이라도 많이 비켜가지 않고 부처님 앞마당도 쓸려 내려갔습니다. 우리 마음도 단단히 다스려 믿음의 둑을 쌓고, 신행의 시멘트를 치지 않는다면 삼독심…
2704
단기출가
no.25 | 운영자 | 2011-07-15 11:30
월정사에서 단기출가가 시작되었습니다. 삼의일발의 정신으로 살아가는 출가수행자의 길을 살아보겟다는 마음이 느껴집니다.
3814
세월의 보살
no.24 | 운영자 | 2011-07-08 01:41
세월의 흔적이 느껴지는 보살님. 얼마나 많은 더위와 추위가 왔다 갔나요 즈믄세월 왔다간 더위와 추위보다 많은 중생의 마음이 다가 왔겟지요 그 하나하나 특별한 마음 모두다 위로해 주신 얼굴입니다
2373
같은 마음
no.23 | 운영자 | 2011-07-01 05:39
오늘 한여름의 햇살을 만나서, 지난 겨울 김천 수도선원 사진을 찾았습니다. 결제에 든 마음은 둘이 똑같을 것입니다.
2529
망 상 - 운문사 홈페이지에서
no.22 | 운영자 | 2011-06-24 10:58
.
2605
독경대회
no.21 | 운영자 | 2011-06-17 10:19
매년 여름 승가대학에 다니시는 스님들께서 모이셔서 학인 독경대회를 합니다. 소리 하나 하나에 부처님을 부르는 염불이나, 부처님 말씀인 경전을 독송하는 것이나 그 마음은 한 마음입니다.
2784
하안거 입제
no.20 | 운영자 | 2011-06-10 09:39
날이 더워져야 안거가 생각나는 것은 산을 내려와 저자에 사는 중생의 마음인가요 산문에 드는 스님들을 보니 내 마음도 같이 방부를 들이고 싶습니다.
2687
새로 열린 수원 봉녕사 도서관
no.19 | 운영자 | 2011-05-30 03:00
사미니 승가대학인 수원 봉녕사 도서관이 새로 문을 열었습니다. 깔끔한 실내와 따뜻한 햇살이 드는 정온한 환경입니다.
2989
기도하는 스님들
no.18 | 운영자 | 2011-05-30 11:31
화사하게 꽃피는 부처님 오신날도 지나고 어느덧 여름이 되어갑니다. 스님들이 모여서 공부하시는 강당에도 더위는 찾아오지만, 방일함이 없이 대중의 힘으로 나가 갑니다.
3185
 1  2  3  4  
and or